일제강점하 반민족행위 진상규명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2005년 5월 31일 대통령 소속으로 발족한 대한민국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大韓民國 親日反民族行爲眞相糾明委員會, 약칭 반민규명위)는 2009년 11월 30일 위원회 활동이 종료될때까지 4년동안 친일파들을 찾아내고 분류하고 명단을 공개했다. 


시간이 너무 짦아서 친일파들을 모두 다 색출해 내기에는 어려움이 컸다. 특히 이명박 정부 출범이후 친일 보수가 정권을 잡으면서 친일반민족행위자들을 심판하기 위한 반민규명위의 연장을 막게되면서 4년만인 2009년 11월 30일 반민규명위 활동이 종료가 된다. 

이때까지 반민규명위가 발표한 친일파 명단은 크게 셋으로 나뉜다. 일제강점기를 1904년 러일 전쟁부터 1919년 3·1 운동까지를 1기로 1919년 3·1 운동부터 1937년 중일 전쟁까지를 제2기로 1937년 중일 전쟁부터 1945년 해방까지를 제3기 이렇게 세 부분으로 나눠 친일반민족행위 대상자를 조사해 발표를 했다.


[참고] 반민규명위 주요 활동 내용

(1) 제1기 (1904년 러일 전쟁 ~ 1919년 3·1 운동) 친일반민족행위자 106명 공개

2006년 12월 7일 대한민국의 대통령 소속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위원장 강만길)는 노무현 대통령과 국회에 일제 강점기 초기 친일반민족행위 관련자 106명에 관한 명단 ‘친일반민족행위 106인 명단’을 보고하는데 제1기 명단에는 반민규명위가 일제가 한반도를 강점하는 과정에서 적극 협력한 인물들에 역점을 두고 조사했는데 조사 대상은 1904년 러일 전쟁 개전부터 1919년 3·1 운동 발발까지 시기의 활동이며, 정치 부문(매국, 수작, 중추원), 통치 기구 부문(관료, 사법, 군인, 경찰, 헌병), 경제·사회 부문(경제, 정치·사회단체, 종교), 학술·문화 부문(언론, 교육·학술, 문예)의 4개 부문, 13개 세부 분야로 구분된다. 이완용을 포함해 106명의 이름이 올랐다.


(2) 제2기 (1919년 3·1 운동 ~ 1937년 중일 전쟁) 친일반민족행위자 195명 공개

2007년 12월 6일 대한민국의 대통령 소속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위원장 성대경)는 노무현 대통령과 국회에 일제 강점기 중기 친일반민족행위 관련자 195명에 관한 ‘친일반민족행위 195인 명단’을 보고했는데 2기 명단에는 3·1 운동 이후 일제가 민족분열정책을 펼친 '문화정치기'에 일제에 협력한 인물들에 역점을 두고 조사했다. 조사 대상은 1919년 3·1 운동부터 1937년 중일 전쟁 발발까지 활동했던 인물이며, 5개 부문, 17개 분야로 구분 송병준 (宋秉畯) 포함195명의 명단이 공개되었다.


(3) 제3기 (1937년 중일 전쟁 ~ 1945년 해방) 친일반민족행위자 705명 공개

2009년 11월 27일 대한민국의 대통령 소속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위원장 성대경)는 이명박 대통령과 국회에 일제 강점기 말기 친일반민족행위 관련자 705명에 관한 명단 ‘친일반민족행위 705인 명단(親日反民族行爲705人名單)’을 보고한다. 3기 명단에는 중일 전쟁 이후 일제가 물자수탈정책과 국가 총동원법을 시행한 '민족말살통치기'였던 당시 일제에 협력한 인물들에 역점을 두고 조사했다. 조사 대상은 1937년 중일 전쟁부터 1945년 8월 15일 광복에 이르기까지의 활동했던 인물 들을 5개 부문, 25개 분야로 구분해 이해승 (李海昇)을 포함 705명의 명단이 실렸다.

이상 3기로 나뉘워진 명단 공개에서 논란이 있었던 인물들이 여럿있었는데, 김동인 작가와 홍난파 작곡가도 이름을 올렸다. 고려대 설립자인 김성수 동아일보 창업주와 방응모 조선일보 사장도 이름이 올라갔다.


(4)보고서 발간

2009년 11월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는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의 활동과 친일반민족행위 조사, 친일반민족행위 연구, 친일반민족행위 결정에 관한 내용을 담은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 보고서(親日反民族行爲眞相糾明 報告書)를 발간했다. 4부 25권 21,000여 쪽의 방대한 보고서로 친일파 연구에 매우 중요한 자료다.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활동이 종료된지도 이제 8년이 되어간다. 반민규명위는 4년이라는 짦은 시간의 한계와 친일 후손과 보수 정권의 방해를 받으면서도 친일파들의 진상을 규명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한계에 부딪칠 수밖에 없었다. 그럼에도 이 정도 성과를 내었다는 것은 대단한 것이며 진심으로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하지만, 여전히 미완이기에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활동을 다시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대한민국 적폐의 최대 원인이며 근본원인이라고 할 수 있는 친일 잔재를 청산하는 것은 지금 시대의 최대 과제이며 사명이며 의무가 아닐까 생각한다 


문재인 정부는 제2차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활동을 재개할 수 있도록 법적인 근거를 마련해 주었으면 한다. 법을 마련해 주고 지원약속만 해준다면, 역사학자와 온 국민들이 지지를 해 줄 것이며 최선의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박정희 딸 박근혜가 탄핵이 되고 박정희 유신시대와 친일 청산의 목소리가 높은 지금은 친일 청산의 좋은 기회가 아닌가 생각한다. 


"혹시나해서 하는 말인데, 친일청산이라는 말은 친일파 후손들을 처형하자는 말이 아니다. 친일파가 누구인지를 밝혀내야 한다는 것이다. 최소한 누가 친일파이고, 이들이 대한민국(조선)과 한국인들에게 어떤 짓을 저질렀는지는 알아야 하지 않을까? 역사 바로세우기는 역사의 진실을 밝히자는 것이지 친일파 후손을 무조건 죽이겠다는게 아니다. 그때 어떤 일이 있었고 누가 그런 짓을 했는지, 그리고 왜 우리가 나라를 잃었는지에 대한 진실을 밝혀내는게 바로 역사 바로세우기의 목적인 것이다.


그리고, 박정희와 김무성 애비처럼 친일파들이 애국자로 둔갑되는 일은 막아야 하지 않을까.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가 다시 활동을 해야 하는 것도 그때문이다. 제2차 반민규명위 활동을 기대해 보며 이만 줄인다.

글 작성/편집 올드코난 (Old Conan)

글에 공감하신다면 아래  (공감) 추천 버튼을 눌러 주시고, SNS (트위터, 페이스북)로도 널리 널리 알려 주세요. ★ 글의 오타, 하고픈 말, 그리고 동영상 등이 재생이 안되는 등 문제가 발견 되면 본문 하단에 댓글로 남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내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봉주 특별사면 언론의 자유를 보장하자는 취지다. 안철수 아직도 멀었다.  (0) 2017.12.31
이명박 블랙리스트 명단 실체 확인, MB맨 유인촌은 김미화 앞에 무릎 끓고 사과하라!  (26) 2017.09.12
문재인 기회는 평등이다 보수와 재벌이 부정하는 이유 (차별은 이득 평등은 손해다)  (0) 2017.08.21
김성길 목사, 개도 부잣집 개가 낫다? 결국 국민은 개라는 말인가! [수원 시은소교회 세습 논란 김성길 원로목사]  (14) 2017.08.08
문재인 오만하다는 이영훈 목사의 오만함.(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담임목사 종교 과세 반대하는 이유)  (2) 2017.08.02
제2차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반민규명위) 활동을 기대해 보며 (친일청산 시대적 사명이다.)  (1) 2017.07.13
이언주 의원 밥하는 동네 아줌마 망언, 한국 엘리트의 본 모습이다. (이언주 의원 프로필)  (4) 2017.07.11
홍만표 변호사 절대 잊어서는 안되는 더러운 이름. 노무현을 죽게하고 웃음짓던 홍만표 사건 의혹들  (2) 2017.07.10
전관예우는 아주 나쁜 부정부패다. [안대희 대법관 사례로 본 전관예우 뜻, 문제점]  (0) 2017.07.05
국정교과서 반대 시위 대학생들 벌금형 선고한 명선아 판사. 죄를 짓게 만든 자들이 문제였다!  (3) 2017.06.28
우병우 구속영장 기각 증거인멸 우려. 우병우가 살면 김기춘도 산다.  (0) 2017.04.12
Posted by 더불어 사는 세상 힘냅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경범 2018.10.26 0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옛날,종로에우리와아주가까운친척한분이정치를했다
    세번인가떨어져서 그자식들은겨우초등학교만나오고 땡이었다 만일한번만이라도당선되었다면
    그동안선거때날린돈을찾으려고 얼마나가렴주구했을까 생각하면 그분에자제들께는미안하나 다행이다싶다 엉뚱한야기를해서죄송 나라를위해가산을털어독립운동했고그댓가로자손들은 공부도못하고 세상밑바닥을살아야한다면 이렇게억울수가있는가?재산만날린게아니고 일경에고문까지당해몸까지만신창이가됐는데 이렇게살아가야한다면피토할일아니냐 국가는친일행적에대해서만큼은 끝까지찾아내 표범을삼아야한다 그리고독립유공자들은어케든보상해야 나라에위신이서지않겠는가
    문정부는잘하고있지만 더찾아내고발굴해서 공과를따져밝혀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