팥의 전사 호빵왕자(환희)를 누르고 새롭게 가왕이 된 물찬 강남제비 2연속 가왕에 도전한다! 그에 맞서는 4명의 가수들. 사전 투표 결과는 노래할고양 51%로 1위, 강남제비 35% 2위 순이었다. 과연 결과는? (지난 3월12일 박근혜가 이사간다고 중간에 방송이 끊기고 3월 19일 다시 이어서 방송된 내용을 정리합니다.)


[2라운드 솔로곡 대결]

1. 첫 번째 대결! 남자의 향기를 물씬 풍긴 음색깡패 '‘다 같이 돌자 큐브한바퀴“ VS 쭉쭉 뻗어나가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

큐브한바퀴 먼저 시작한다. 노래는 포지션(임재욱)의 I Love You, 임재욱이 재작년 18회에 출연했던 적이 있었는데 이후 통 보지 못해 잊고 있었는데, 이 노래를 들으니 임재욱 군이 떠오른다. “많이 힘들어 보이던데 재욱아 꼭 재기에 성공하기를 형이 기원할게-.-” 큐브한바퀴 버전도 좋았다. 이어서 발레리나의 노래는 보컬에 자신있으면 절대 선곡 못하는 김아중의 마리아! 개인적으로 보이스코리아에서 요아리가 불렀던 버전과 손승연, 솔지 버전도 좋아하는데, 발레리아 버전도 좋았다. 발라드와 락의 대결 결과는 69대30으로 발레리나 승리. 큐브한바퀴의 정체는 씨엔블루 종현이었다. 정말 몰랐다.

2. 두 번째 대결! 땅 끝까지 울리는 극강의 동굴보이스!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 아코디언맨‘ VS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감동의 목소리! '장화신고 노래할고양‘

아코디언맨의 노래는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OST 지금 이 순간. 첫소절부터 성악을 전공했다는게 느껴진다. 과연 김구라의 친구가 맞을까? 이어서 노래할고양의 노래는 2015년 발표곡인 나얼의 같은 시간 속의 너. 은근히 사랑받고 있는 노래인데, 나얼이 방송출연을 하지 않은 젊은 세대들만 알고 있는 좋은 노래다. 그리고 노래할고양이 뛰어난 보컬이라는 것도 새삼 확인시켜 주었다. 누군지 알지만 가왕이 되야하기에 이만.. 결과는 역시나 65대 34로 노래할고양 승리, 아코디언맨의 정체는 배우 김법래였다.


[3라운드/ 가왕후보 결정전 경연 과정]

발레해서 생긴 일 발레리나 VS 장화신고 노래할고양

발레리나의 노래는 박기영의 대표곡 중 하나인 마지막 사랑, 박기영의 노래는 어느정도 힘이 받쳐줘야 한다. 발레리나가 좋은 가수라는 것은 박기영의 노래를 잘 소화해 내는 것에서도 알 수 있다. 이어서 노래할고양의 노래는 한동근의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 최근 정말 많이 들었던 대표적인 역주행 인기곡으로 위탄 출신 중에서 가수가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었다. 그리고 한동근도 좋은 가수가지만 역시나 노련미까지 갖춘 노래할고양이 노래를 정말 소화해내었다고 생각한다. 노래가 끝났을 때 이미 결과는 나온 것이었다. 결과는 75대24로 노래할고양 승리. 발레리나 정체는 천상지희 린아였다. 정말 오랜만이다.


[51대 가왕결정전 경연 과정]

물찬 강남제비 VS 장화신고 노래할고양

가왕 강남제비의 노래는 얼마전 나온 크러쉬의 Beautiful. 바로 어제도 이 노래를 들었는데! 그리고 원곡가수 크러쉬에게는 미안하지만 강남제비가 확실히 한 수 위다. 목소리만 좋은 게 아니라 노래를 자신의 노래였던 것처럼 완벽하게 그리고 한단계 더 뛰어난 감성으로 표현했다. 감탄사가 저절로 나왔던 강남제비의 노래. 일반인 3표차이 연예인판정단은 4표차이가 났다고 하는데 경연결과는 53대46으로 노래할고양 승리. 18주만에 그리고 2017년 첫 여성가왕이 탄생했다. 강남제비의 정체는 길구봉구의 봉구였다.


[방송리뷰/종합]

51대 가왕전 결정전은 하필이면 박근혜가 이사를 가는날 방송이 중단되면서 3주간에 걸쳐서 방송이 되고 말았다. 이는 MBC제작진들의 생각이 아주 짧았다. 복면가왕이 방송이 다 끝나고 이사를 중계해도 되는 상황이었다. 박근혜 이사가 그렇게 긴박했다면 복면가왕 방송 중에 안내 문자는 작은 화면으로 보여주면 될 정도였다. 이미 지난 일이지만, 앞으로는 그렇지 않기를 바란다. 그리고 바지가왕으로 끝났지만 봉구의 노래는 정말 좋았다. 길구봉구가 결성된지 13년이 되어서야 최근 빛을 보게된 길구봉구를 응원하며.

신고
Posted by 더불어 사는 세상 Old Conan

댓글을 달아 주세요